민선8기 새로운 도약 위한 미래전략사업 발굴

(영광=최영근 기자) 영광군(군수 강종만)은 지난 18일 민선8기 새로운 도약을 위한 신성장 동력 발굴 용역 착수보고회를 실시했다.

이번 용역은 윤석열 정부 정책, 공모사업, 민선 8기 공약사업, 중장기 재정계획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하여 지역 실정에 부합하고 실현 가능한 미래 전략산업을 발굴하려는 게 주요 목적이다.

특히, 국비확보를 위해 정부부처 방문시 체계적이고 확인가능한 증빙자료가 부족하여 사업설득력이 떨어진다는 지적에 따라 2024년~2026년도 국비확보를 위한 핵심 분석자료를 사전 제작하여 준비하겠다는 의도이다.

이번 보고회에서는 군의회 의원과 실과소장이 모두 참석하여 영광군의 미래 먹거리 산업 발굴에 힘을 보탰다. 용역을 맡은 (재)광주전남연구원 박웅희 정책지원단장은 대전환 시기의 영광, 대형사업 10건 이상 발굴을 목표로 30건의 핵심사업을 제시했다.

영광군은 이번 용역에서 주민 설문 및 심층 조사, 워크숍 등을 통해 군민 의견을 충분히 수렴하여, 지역 특성에 맞는 신성장 동력을 발굴할 예정이다. 

이날 김정섭 부군수는 “오늘 수렴한 다양한 의견을 바탕으로 우리 군 실정에 적합하고, 실현 가능한 전략산업 발굴에 집중하도록 하겠다. 앞으로 진행될 군민 의견수렴에 다수의 군민들께서 적극 참여해주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도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