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합천=여태동 기자) 합천군산림조합(조합장 이인숙)은 3일 합천군청을 방문해 이웃돕기 성금 1,000만원을 기탁했다. 

이인숙 조합장은 “생계에 어려움을 겪는 소외계층에게 저희들의 따뜻한 마음이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합천군산림조합은 3,300명의 조합원을 대표하여 지난 60여 년간 지역사회발전은 물론 임업발전과 조합원의 권익향상을 위해 꾸준히 노력해오고 있다. 또한 매년 꾸준히 이웃돕기 성금을 기탁하면서 지역사회 발전에 큰 힘이 되고 있다.

김윤철 합천군수는 “매년 어려운 이웃을 생각하는 따뜻한 마음에 감사하며 더불어 사는 지역사회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합천군은 2022년 12월 1일부터 2023년 1월 31일까지 희망2023나눔캠페인 이웃돕기 성금 집중 모금기간을 운영하고 있다. 기탁받은 성금은 경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관내 어려운 이웃에 지원할 계획이다. 성금 기탁을 희망하는 분들은 합천군청 주민복지과(930-3273)나 읍면사무소로 연락하면 된다.

 

저작권자 © 도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