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용만중 기자) 화성시 그린농업기술대학(학장 정명근 화성시장)은 지난 24일 화성시 향남읍 두렁바위농장에서 총각무 담궈 이웃돕기 행사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는 화성시 그린농업기술대학 졸업생 및 재학생으로 구성된 학습동아리 ‘농산물사랑’회원 27명이 참석했다. 

후원내용은 총각무 김치 약 150㎏을 직접 김장해서 화성시자원봉사센터에 전달, 후원된 김치는 지역 소외계층 50가구에 배부될 예정이다.   

장경춘 그린농업기술대학 농산물사랑 동아리 회장은 “그린농업기술대학에서 배운 지식과 기술로 어려운 주민을 위해 재능기부를 할 수 있어 보람차다”며, “앞으로도 지역과 함께 나누고 성장하는 동아리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화성시 그린농업기술대학은 정명근 화성시장이 학장으로, 화성농업을 이끌어갈 유능한 인재를 발굴, 집중교육을 설립목적으로, 정원은 100명으로 교육과정은 청년농업,CEO과, 과수과, 채소과, 농산물가공과 총 4개 대학과정, 농업강사양성과 1개 대학원과정으로 운영되고있다. 

 

저작권자 © 도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