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문화 가정 어린이 위한 가죽공예품 전달

 

(군위=김중환 기자) 군위군은 지난달 25일 군위군 시군역량강화사업의 일환인 마을공동체 활성화 지원사업에 참여한 산성면 부녀회의 재능기능 나눔 전달식을 진행하였다.

마을공동체 활성화 지원사업은 일반농산어촌개발사업 완료지구 중 공동체 활성화 사업을 추진하고자 하는 하는 마을을 모집 후 심사를 거처 선정, 지원하는 사업이다.

이날 산성면 부녀회는 마을 공동체 지원사업으로 익힌 솜씨로 군위군 다문화 가정 어린이를 위한 가죽공예품을 만들어 군위군 가족지원센터에 전달했다.

이날 전달식에는 군위군 가족센터 이상태 센터장를 비롯, 군위군 산성면 부녀회 회원들과 군위군청 지역활력계 김병석 계장, 박정애 주무관 등이 참여했으며, 군위군농촌활력지원센터 조현욱 사무국장이 참석했다. 

특히, 산성면 부녀회는 이번 활동을 첫 시작으로 재능기부 및 다양한 나눔활동을 실천하겠다는 의지를 내비추기도 했다.

군위군청 관계자는 “산성면 부녀회 외에도 소보면 보현2리, 부계면 대율리 등에서도 다양한 재능기부 활동을 준비하고 있다”며 “지속적으로 마을공동체가 군위군 취약계층 지원에 힘을 보탤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이상태 센터장은 “ 군위군 관 내 다문화 가정 자녀들에게 따뜻한 마음을 전해 주셔서 감사하고 온정 가득한 정성까지 함께 전달드릴 수 있어 기쁘다”며 “앞으로도 꾸준히 지역 내 공동체와 적극 연계, 따뜻한 지역사회 분위기 조성에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도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