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철식 회원, 1억 원 군위군 지정 기부

 

(군위=김중환 기자) 군위군(군수 김진열)은 지난 26일 김철식(前 군위군 파크골프협회장) 씨가 사회복지공동모금회의 1억 원 이상 개인 고액기부자 클럽인 아너 소사이어티 군위 2호(경북 144호)에 가입했다고 밝혔다.

군위군 삼국유사면이 고향인 김철식 회원은 12세에 서울로 출향, 사업가로 성공한 후 2001년 귀향, 어려웠던 유년시절을 생각하며 꾸준히 사랑의 열매에 이웃돕기 성금으로 100만 원 씩 기부함은 물론 지역의 각종 행사, 경로잔치, 인재양성 등 다양한 분야에 관심을 가지고 사랑을 베풀고 있다.

군위군 2호 아너소사이어티 회원인 김철식 회원은 “의미 있고 영광스러운 자리에 함께할 수 있었다는 것은 주변의 노력, 배려, 관심이 있었기에 가능한 일이라 생각된다”며 “내가 따뜻하게 지내려면 주위가 따뜻해야 하기에 기부를 결심하게 됐다” 고 가입 소감을 밝혔다.

김진열 군위군수는 “군위군 제2호 김철식 아너소사이어티 회원의 탄생으로 그동안 기부를 망설이던 많은 분들에게 선한 영향력이 미칠 것으로 생각된다”며 “고향인 군위군에서 나눔을 몸소 실천해주신 김철식 님께 존경과 감사를 표한다.”고 말했다.

군위군은 기탁된 1억 원의 성금을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관내 이웃에게 지정기탁으로 지원해 기부자님의 따뜻한 마음을 전달할 예정이다.

저작권자 © 도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