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내 독거 어르신 및 취약 계층에 사랑 배달

(군위=김중환 기자) 군위군 효령면 여성자원봉사대는 지난 31일을 시작으로 관내 독거 어르신 및 취약 계층 12세대를 대상으로 밑반찬 전달과 재가봉사, 35개소 경로당 봉사를 진행한다. 

효령면 여성자원봉사대는 매월 2회 건강을 챙기기 어려운 독거 어르신 및 취약 계층 12세대를 선정해 밑반찬을 만들어 전달하거나, 청소, 세탁 등 대상자에게 맞는 맞춤형 봉사활동을 한다.

특히, 코로나-19로 인하여 고립된 취약 계층의 우울감과 소외감 해소를 위하여 말벗 서비스를 강화하고, 경로당 소독과 감염병 예방수칙을 홍보하는 활동을 추진할 예정이다. 

여성자원봉사대 이수경 단장은 “코로나19로 가정방문이 조심스럽지만 봉사자를 기다리는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안전 수칙을 최대한 준수하면서 성심을 다해 봉사할 것이다.”라고 말했다./김중환 기자

 

저작권자 © 도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