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용만중 기자) 화성시 정남면(면장 이종영)은 지난 29일 화성시 여성기업인협의회(회장 황연하)에서 200만원을 기부했다고 밝혔다. 

기부금은 관내 저소득 가정 아동 2명에게 각 1백만 원씩 지정기탁으로 사용될 예정이다.  

황연하 회장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이웃들에게 따뜻한 마음을 전하고 싶었다”며, “아이들에게 희망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도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