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쭉 식재, 경관 개선 등 다양한 볼 거리 제공

 

(오산=용만중 기자) 오산시 새마을회(회장 한웅석)는 18일 유엔군 초전기념관 주변에서 환경정비활동을 실시했다. 

이 행사는 새마을회에서 매년 진행하는 국토대청결 운동의 일환으로 진행되었으며, 아직은 제법 쌀쌀한 아침공기에도 불구하고 이른 시간인 오전 9시부터  오산시 새마을 지도자 및 교통봉사대 60여명이 모여 잡목·잡초 제거 및 환경 정화 활동을 통해 지역의 환경을 개선하는데 기여하였고, 또한 철쭉 3,000주를 식재하여 지역 경관을 개선하여 다양한 볼 거리를 제공할 수 있도록 하였다.

이번 활동이 이루어지는 유엔군 초전기념관 주변지역은 죽미령 평화공원 및  스미스 평화관이 위치하여 많은 관광객들이 찾고 있는 곳으로, 오산시 새마을회의 유해식물퇴치 및 환경정비활동이 해당지역 방문객들에게 쾌적한 환경을 제공할 수 있는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다.

행사를 주관한 오산시 새마을회 한웅석 회장은 “국토대청결 운동을 통해   우리 지역을 깨끗하게 만들 수 있는 보람된 시간을 가지는 계기가 되었으며, 더 많은 사람들이 방문하고 싶은 장소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도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